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이경미 시인, 첫 번째 시집...‘바다로 간 목어’ 출판기념회 개최
이승호 기자 | 승인 2018.12.03 05:30
▲ 이경미 시인, 첫 시집 '바다로 간 목어' 출판기념회 장면

이경미 시인의 첫 번째 시집 ‘바다로 간 목어’ 출판기념회가 지난 1일 오후 3시 서울 종로구 미미끄카페에서 작가, 지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출판기념회에서 이경미 시인은 “바다로 간 목어 첫 시집이 출간되어 기쁘다.”며 “홍수같이 쏟아지는 시집 속에 유연하게 헤엄쳐 먼 바다 어디에서라도 살아남았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본다.”고 운을 뗐다.

▲ 이경미 시인, 첫 시집 '바다로 간 목어' 출판기념회 장면

그러면서 “늦깎이에 시인 길을 걷는 다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 식물과 마음을 교환하고 눈빛을 줄 수 있어 참 좋다. 시인은 시로 자신을 대변할 줄 알아야 하지 않을까 싶다. 앞으로도 시와 함께 늙어가고 뜨거운 가슴으로 시를 쓰고 싶다.”고 출판소감을 전했다.

▲ 이경미 시인, '바다로 간 목어'

한편, ‘바다로 간 목어’는 제1부 가슴을 비워내어, 제2부 내 마음의 숲에, 제3부 천 년이 흘러도, 제4부 이경미 시인의 詩세계로 꾸며졌다.

이경미 시인은 경상남도 밀양 출생으로 계간 서정문학 신인상공모 시와 동시 부문에 당선, 등단했다. 다솔문학 부회장, 시와수상문학작가회 편집이사, 한국문인협회 시분과 회원으로 활동하며 작품 발표를 활발히 하고 있다.

이승호 기자  ceobg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여군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충청남도 부여군 외산면 외산로 106-10  |  대표전화 : 041-836-5020  |  E-mail : ceobgnews@naver.com
등록번호 : 충남 아00276  |  등록일 : 2015년 08월 21일   |  발행인 : 이승호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Copyright © 2018 부여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